┗(* ̄ρ ̄)┛ ~♥
반응형

우리집 허준 대령이요~
환절기 전통 보양식 갱엿 식혜.. 이름만 들어도 뭔가 있어 보인다. 70년대 초나 60년대 사람들이나 알 거 같은 이 보양식은 할머니나 어머니들이 많이 만들어 주셨다고 한다. 임산부도 먹는 이 보양식은 재료를 넣어 뜨끈한 온돌방 아랫목에 놔두어 만들었다고 하는데, 특히 환절기 기침 감기에 효과가 좋았다고 한다.

하지만 어머니에게 물어보니 전혀 모르는 눈치, 그래서 난 3차 코로나 접종후, 마침 눈 까지 내려 추워진 이 시기..

잔기침을 하시는 어머니를 위해 갱엿 식혜에 도전해 보기로 했다.

왜냐하면 남자인 내가 만들기에도 초 간단하기 때문에..
자 그럼 갱엿 식혜를 만들어 볼까?


1. 먼저 준비 할 것은 쌀 갱엿으로 갱엿위장에 좋고 몸에 에너지가 없을 때 기력을 보충해준다고 알려져 있다. 어렸을 때 전통시장이나 할머니 집에서 자주 먹던 엿이였지만 요즘은 도시에서 쉽게 찾을 수 없다는 단점이 있다.

인터넷으로 주문한 쌀 갱엿

쌀 갱엿은 다행히 인터넷에서 판매 중인데, 현재 900g 한덩어리에 7000원, 배송비 포함 9500원 정도에 판매하고 있다. (환절기라 많이들 나처럼 찾나 보다 1주일새 몇 천원 올랐다.)

먹다가 치아 사라질뻔

최근 살짝 위장이 좋지 못했던 난, 어릴적 추억을 상기하며, 집에서 한번 망치로 깨고 먹어보려 용을 써봤지만, 큰 덩어리들은 먹기 위험하고 치아에 잘 들러붙어 지옥행 열차를 탈뻔한 적이 있기에, 마침 이 기회를 비뤄 조심히 음식재료로만 사용하기로 마음먹었다.

※ 쌀 갱엿이 없다면 쌀 조청을 사용해도 된다. 대신 꿀은 안된다.

갱엿 식혜 준비 완료


2. 다음에 준비한 콩나물은 비린 맛을 제거하기 위해 머리는 미리 따서 준비하고,

준비된 밥솥에 먼저 콩나물 줄기들을 풍성하게 넣고 다음은 갱엿 한 덩어리를 위에 얹는 것이 기본적인 갱엿 식혜 만드는 방법인데, 콩나물은 많을 수록 좋다.

※ 갱엿과 콩나물, 배로 만드는 갱엿 식혜는 임산부와 아가들이 먹기 좋다.

 

2-1. 다음은 넣어도 되고 안넣어도 되는 재료인데, 난 무와 배, 생강(약간), 대추(5알)를 준비했다.

건도라지는 없어서 패스..
생강은 조금, 대추는 찢어 넣고 무는 나막 썰고 배는 숭덩 숭덩 잘라 넣는다.

※ 무정과 만들기 - 갱엿(900g)에 무(3kg)를 나막나막 썰어 낮은 불에 몇 시간 같이 졸여주다 마지막은 강불로 쫄여주는데 조청이 꾸덕하고 찐득한 느낌이 나면 불을 끄고 5시간에서 하루 정도 식혀준다. 하룻밤이 지나면 색이 더 진해지는데, 이렇게 365일 냉장 보관해 먹을 수 있는 맛있는 무정과가 완성된다.

 

3. 암튼 위 재료들을 콩나물, 배(1개), 건도라지(10g), 무(500g), 생강과 대추, 쌀 갱엿 (또는 쌀 조청) 순으로 넣고 12시간 동안 밥솥에서 보온 숙성 시킨다.


4. 12시간의 보온이 끝나고 다음날 뚜껑을 열어보는 데 이는 마치 간 짜장 같은 그 느낌..

갱엿과 같이 넣었던 재료들은 체에 걸러준 후 원액만 추출한다. 체에 걸러진 무, 배, 도라지, 생강, 대추는 당연히 먹고, 영양분 배출 후 실처럼 변해 버린 콩나물만 취향에 따라 먹어도 되고 먹지 않아도 된다.

다소 많은 재료가 들어 갔음에도 얻을 수 있는 원액은 소량인데, 콩나물 갱엿 식혜는 원액 자체로 먹어도 좋지만 너무 자신에게 진하게 느껴진다면 뜨거운 물에 타서 차 처럼 먹어도 나쁘지 않다.

단순하지만 정성스럽게 만든 갱엿 식혜, 어머니가 드시고 효과가 있었으면 좋겠다.


[일상다반사/일상 & 혼잣말] - 난생 처음 고구마 묵을 만들어보았다.
[일상다반사/일상 & 혼잣말] - 일요일 석류까다 하루가 다갔다.
[일상다반사/일상 & 혼잣말] - 치킨 매니아
[일상다반사/일상 & 혼잣말] - 아버지 그리고 서운함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mallang M

    완벽한 재료와 비쥬얼. 콩나물이 들어가는건 의외예요. 팔아도 되겠네~~^^ 굿

    • thumbnail
      세렝게티
      2021.12.18 17:38 신고

      갱엿에 콩나물이 제일 중요하데용. ㅎㅎ
      뭐 널린게 레시피니 못하는건 없죠ㅋㅋㅋ필요하면 불러주세요. 허당게티. ㅎㅎ

  2. thumbnail
    청산사랑

    포스팅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발길 닿는 곳마다 사랑과 행복이
    넘치시길 기원합니다! 
    날씨는 춥지만 마음만은 따뜻하시길요~^^

    • thumbnail
      세렝게티
      2021.12.18 19:05 신고

      청산사랑님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발길 닿는 곳마다 즐거운 일 있으시길 바랄께요. 따뜻한 주말 보내세요. 😁

  3. thumbnail
    푸른하늘은하수

    포스팅 잘 보고 가요~~
    춥지만 좋은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