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보 & 상식/건강

위암 수술 받은 후 골절 위험성은 더 높아집니다.

반응형

나이가 들수록 뼈 건강을 신경 써야 하지만 특히나 위암 수술을 받은 사람들은 후유증으로 골절 위험성이 더 높아지는 데요. 방사선 치료나 항암치료가 원인이겠지 하는 분들도 있겠지만, 그 이유는 전혀 다른 곳에 있었습니다. 무엇인지 정확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위암 수술 받은 후 골절 위험성

삼성서울병원 가정의학과 연구팀은 2008년~2011년까지 조사된 국민건강 영양조사에서 위암 경험 환자 94명과 암 병력이 없는 대조군 470명을 상대로 비교 연구 분석하였습니다. 결과는 위암 경험 환자의 대부분이 뼈가 약해져 있는 상태였고 10명 중 3명은 골다공증이 발견되었으며 절반이 넘는 환자에게서 골감소증이 확인되었다고 하는데요.

이를 통계를 토대로 본다면 위암 수술을 받은 경험자들은 골다공증 위험성이 3.72배, 골감소증 발생 위험성은 2.8배 높아진걸로 분석되었습니다.

그 원인은 무엇일까요? 원인을 말하자면 이렇습니다. 위암 수술 후에 암 부위의 절제술 등으로 위 면적이 줄면서 위산이 나오는 면적도 같이 줄어들었는데요. 그로 인해 소화능력이 떨어지고 섭취한 칼슘이 제대로 흡수되지 못한 이유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위암 수술을 받은 환자들은 꾸준한 뼈 관리가 필요한데요. 항상 구연산 칼슘 보충제와 비타민 D 복합제를 꾸준히 복용하여야 골절 위험성을 떨어뜨릴 수 있습니다. (*칼슘 일일 권장량은 800mg, 비타민 D는 20mg)

또한 뼈가 튼튼해 지는 운동을 병행하셔도 좋습니다.

TIP. 뼈가 튼튼해 지는 운동

- 유산소 운동: 걷기, 자전거, 수영, 등산, 배드민턴, 계단 오르기 등 
- 저항 운동 : 아령을 이용한 가슴과 팔 운동, 무릎 굽혔다 펴기, 윗몸 일으키기 등 
- 안정성 운동: 짐볼을 이용한 복근과 등 운동

마무리

암 수술은 많은 부작용이 있습니다. 수술 전 수술 후 의료 전문의와 상세한 상담을 받고 후유증에 대해 대비하는 자세를 갖어야겠습니다.

 

몸의 기둥이라 할수 있는 뼈, 더 늙기 전에 골밀도를 증가시키는 음식을 미리 섭취하여 튼튼하게 만들어 놓으세요.

2020/09/01 - [정보 & 상식/건강] - 위암 조기발견은 완치 가능성을 높여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