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보 & 상식/건강

한국인의 과민성장증후군을 유발하는 음식

반응형

뭐만 먹으면 배가 아파 화장실을 들락거리시는 분 있지 않으신가요? 설사, 변비, 복통 등과 같은 과민성장증후군은 한국 인구의 10%가 가지고 있는 흔한 질환으로 원인의 90%는 음식이라 말할 수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음식의 특성을 잘 알아보고 먹는 것이 좋은데요. 유독 한국인의 과민성장증후군을 유발하는 음식은 무엇들이 있는지 간단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실시한 "한국인에 장 트러블을 유발하는 음식"에 대한 주요 원인으로 포드맵 식품(63%)을 꼽았고 다음은 고지방 식품(49%), 글루텐 식품(44%), 유제품(41%) 순으로 연구 결과를 발표했는데요.

728x90

 

포드맵 식품이란 장으로 내려가도 소화 효소로 분해가 되지 않고 장시간 대장에 남아 장내 미생물에 의해 발효되며 잘 흡수되지 않는 당 성분이 풍부한 식품으로 과당, 젖당, 폴리올, 갈락탄, 푸룩탄 등이 있습니다. 이 성분이 포함된 대표적인 포드맵 식품으로 생양파, 생마늘, 사과, 배, 양배추, 콩류, 수박, 액상과당 등이 있는데요. 이 음식들을 섭취하게 되면 장내 발효과정에서 가스를 생성하여 잦은 방귀와 복부 팽만감을 제공해 복통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우리가 흔히 배달이나 집에서 먹는 피자, 짜장면, 햄버거, 삼겹살과 같은 고지방의 식품들 또한 장에서 지방 성분이 잘 분해되지 않아 소화가 안되며 이와 더불어 고지방 성분은 장운동을 촉진하는 호르몬 분비를 촉진시켜 설사를 유발하게 만듭니다. 

밀, 보리, 귀리 등의 곡류에 들어 있는 글루테닌과 글리아딘이 결합하여 만들어지는 성분인 글루텐은 물에 잘 용해되지 않는 성질을 갖고 있는 불용성 단백질의 일종인데요. 대표적인 밀가루 음식은 포드맵 식품의 특성과 마찬가지로 장에서 소화 효소가 잘 분해하지 못해 장에 남아 발효되어 가스를 생성하게 됩니다. 이로 인해 배에 가스가 차고 복통을 일으키게 됩니다.

우유, 버터, 치즈, 요거트, 등의 유제품 또한 한국인의 장에는 그렇게 좋지 못한데요. 한국인 75%는 장속에 유전적으로 유당 분해 소화효소가 거의 없기 때문에 유제품의 유당류가 분해되지 않고 장 속에 남아 설사를 유발하게 만듭니다. 또한 가스 생성으로 인한 복부팽만 일으키는 데요. 이런 유당불내증을 갖고 있는 나라는 특히 쌀을 주식을 하는 문화권에서 잘 발생하며, 유전적으로는 이웃나라 일본의 모든 성인들이 유당불내증을 겪고 있다고 합니다. 이런 식품은 한국인과 일본인에게는 좋지 못하기 때문에 유제품을 섭취 시에는 한 번에 모두 먹으려 하지 말고 조금씩 여러 번 걸쳐 나눠 먹어야 증상을 겪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 음식들 말고 각자 자신에게 맞는 음식과 맞지 않는 음식들이 있습니다. 항상 몸에 맞고 맞지 않는 음식을 기록하는 습관을 들여, 건강하고 안전한 식생활을 이뤄내야 하겠습니다.

장이 건강하지 않다면 어느 음식을 먹어도 설사와 복통에 시달리게 될 텐데요. 아침에 잠에서 깨면 항상 물 한잔 마시고, 하루 세끼 규칙적인 식습관과 동물성 단백질과 지방은 자제하고, 식유섬유가 풍부한 음식을 먹어야 하며 가끔 유산균을 섭취하여 장을 깨끗하고 건강하게 가꿀 필요가 있습니다.

 

[정보 & 상식/건강] - 소화불량 원인, 해결법

[정보 & 상식/건강] - 위암 조기발견은 완치 가능성을 높여요.

[정보 & 상식/건강] - 대장암은 50대이상에서 잘발생합니다.

[정보 & 상식/건강] - 독소로 가득찬 장 속을 청소하기

 

 

 

반응형